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 :: 모멘텀


예전에 한번쯤 해보았을 법한 반가운 플래시 작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입니다 아마 나이가 어느정도(?) 있으신 분들이라면 친구들과 모여 마을 공터에서 직접 발로 뛰며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을 즐겨보셨으리라 생각 됩니다 요즘은 어떤지 모르겠네요 지금 생각해보면 전자오락기 보다 이렇게 힘껏 뛰어노는 것이 정말이지 기억에도 남고 시간가는 줄 모르고 재밌게 했었던 기억이 있었는데 말입니다 

생소하신 분들을 위해 간략히 설명하자면 술래는 눈을 가린 상태에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를 외치고 뒤를 돌아보게 됩니다 선수들은 바로 돌아보기전까지 이동할 수가 있고 술래와 눈을 마주쳤을 때에는 움직이면 안됩니다 만약 조금이라도 미동이 있었다면 그 자리에서 아웃이 되는 것이지요

술래의 목적은 움직이는 선수들을 잡아내는 것이고 선수들은 술래 바로 앞까지 가서 터치하는 것입니다 여럿이 함께 하면 더욱 재밌는 놀이였지요 여기서는 단 두명이 함께 하네요 뭐 그것도 나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시작 버튼을 누르면 곧바로 경기에 돌입합니다 술래가 정확히 뭐라고 말하는 것인지 잘 들리지 않기 때문에 그 음절이 끝나는 것을 잘 참고 해야 합니다 첫번째 스테이지에서는 간격이 일정하기 때문에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일단 캐릭터들이 무척이나 귀엽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플레이 내내 명랑한 분위기를 유지할 수 있네요 조작방법은 간단합니다 Z와X키만을 이용하게 되는데 만약 잘 눌리지 않는다면 한/영 변환키를 확인해봐야 합니다 또한 이 두가지의 키는 서로 한번씩만 번갈아 눌러줘야 앞으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같은 것을 연타했을 경우에는 스탭이 맞지 않기 때문에 나아갈 수 없죠

스테이지를 클리어하게 되면 장소가 바뀝니다 사는 환경에 따라 항상 직선상의 길이 아닐 경우도 있는데요 이번  레벨이 그렇습니다 화단을 삥 둘러서 이동해야만 술래와 가까워질 수가 있지요 이 처럼 나름 공간의 제약이 적었던 놀이가 아니었을까 생각합니다 .

일단 해보시면 아시겠지만 이 작품은 굉장히 단순합니다 또한 밝은 분위기를 계속 유지하는데요 그러한 테마속에서도 은근한 긴장감을 느낄 수가 있습니다 

두번재 판에서는 첫번째와는 다르게 술래의 돌아보는 패턴이 랜덤입니다 일정하게 비슷한 속도를 유지하다가도 어느 순간 획 돌아버리는 듯한 나름의 스킬을 사용하죠 

눈치게임을 잘하시는 분들에게는 기본적인 실력을 뽐낼 수가 있을 것 같군요 처음 만나보시는 분들은 마치 신개념의 장르라고 생각될듯 싶고 오랜만에 만나신 분들에겐 추억을 다시 떠올려주는 좋은 계기가 되어줄 듯 합니다 

You might also like More from autho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